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가례후빈죠현왕대비뎐홀긔

자료UCI : G002+KSMC+KSM-WO.0000.0000-20170406.B02416402_1-DES.245

기본정보

류    :
사부
작성주체    :
편자미상(編者未詳)
작성시기    :
사년미상(寫年未詳)
형태사항    :
크기: 23.1×6.4cm / 판본: 필사본(筆寫本) / 장정: 첩장(帖裝) / 수량: 1첩(帖) / 인장정보: 藏書閣印
청구기호    :
K2-2607
M/F번호    :
MF16-295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조선 후기에 嘉禮를 치른 뒤 嬪이 왕대비에게 처음으로 보이는 儀節을 한글로 기록한 笏記이다.
서지사항
표지 서명은 ‘가례후빈죠현왕대비뎐홀긔’이다. 표제는 백색의 제첨 위에 기재되어 있다. 표지는 주색이며, 장정은 書背 부분만 붙인 호접장 형식을 사용하였다. 본문은 주사란의 계선을 그은 용지에 필사하여 내용을 기재하고 있다. 본문 제1면 상단에는 ‘藏書閣印’ 인장이 날인되어 있다. 본문의 서미 부분에는 황색 첨지가 붙어 있다.
체제 및 내용
본 문건은 『가례후빈죠현대왕대비뎐홀긔』(K2-2606)와 체제와 내용이 매우 유사하다. 가례를 치른 뒤 빈이 왕대비에게 처음으로 보이는 의절을 한글로 기록한 홀기로서, 唱하기에 편리하도록 띄어 읽을 곳마다 오른쪽 아래에 점을 찍어 놓았다.
왕대비전을 대상으로 하는 본 문건은 대왕대비전을 대상으로 하는 K2-2606본에 비해 내용이 약간 간단한데, 왕대비전까지 輦을 타고 와 外辦을 준비하는 과정까지는 대왕대비의 경우와 매우 흡사하나, 그 뒤에 빈이 腶脩盤을 올리거나 술을 조금 맛보는 의식이 없다. 이는 대왕대비전에게 이미 단수를 올리고 술을 조금 맛보았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 밖에 四拜를 행하고 예를 마치는 과정은 대왕대비의 경우와 동일하다. 본문 내의 의식 과정은 K2-2603 참조.
집필자
백영빈

PDF서비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