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가례후빈죠현대왕대비뎐홀긔

자료UCI : G002+KSMC+KSM-WO.0000.0000-20170406.B02416402_1-DES.244

기본정보

류    :
사부
작성주체    :
편자미상(編者未詳)
작성시기    :
사년미상(寫年未詳)
형태사항    :
크기: 21.7×5.0cm / 판본: 필원본(筆原本) / 장정: 첩장(帖裝) / 수량: 1첩(帖) /
청구기호    :
K2-2606
M/F번호    :
MF16-295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조선 후기에 嘉禮를 치른 뒤 嬪이 대왕대비에게 처음으로 보이는 儀節을 한글로 기록한 笏記이다.
서지사항
표지 서명은 ‘가례후빈죠현대왕대비뎐홀긔’이다. 표제는 황색의 제첨 위에 기재되어 있다. 표지는 주색이며, 장정은 書背 부분만 붙인 호접장 형식을 사용하였다. 본문은 필사하여 내용을 기재하고 있다.
체제 및 내용
본 문건은 『가례후빈죠현대왕대비뎐의』(K2-2603) 가운데 빈과 대왕대비의 직접적인 동작을 인도하는 내용만 추려 낸 홀기이다. 漢文 홀기에 대해 한글로 독음은 단 형식으로, 唱하기에 편리하도록 띄어 읽을 곳마다 오른쪽 아래에 점을 찍어 놓았다.
일반적으로 ‘조현의’에서는 “하루 전날 尙寢이 屬下를 거느리고서 대왕대비전의 座를 內殿 북쪽 벽에 남향으로 설치한다. 당일 典贊은 빈의 拜位를 계단 남쪽에 북향으로 설치한다. 司贊과 典賓의 자리를 동쪽 계단 아래 동쪽 가까이에 서향으로 북쪽이 上位가 되게 설치한다. 전찬은 약간 물린다. 병조는 빈의 儀仗을 평상시처럼 진열하고 사복시 첨정은 閤門 밖에 輦을 대기시켜 놓는다.”와 같이 직접 행위가 시작되기 이전의 준비 상황부터 설명하고 있는데 비해, 본 홀기에서는 “슈측 궤 찬쳥 내엄[守則이 內嚴하기를 꿇어앉아 贊請한다.]”부터 시작된다.
이후 본 내용은 K2-2603본과 거의 동일하고, 마지막에 “상의 진 대왕대비 좌젼 궤계 례필 례필[尙儀가 대왕대비 자리 앞에 나아가 ‘예필’을 꿇어앉아 아뢴다. 예를 마친다.]”로 기록이 끝나는데 비해, K2-2603본에는 대왕대비가 자리에서 내려와 內殿으로 돌아가고, 빈 또한 還宮한다는 기록이 더 있다. 본문 내의 의식 과정은 K2-2603 참조.
집필자
백영빈

PDF서비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