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고숭정대부행예조판서이공시장(故崇政大夫行禮曹判書李公諡狀)

기본정보

류    :
사부
작성주체    :
서정순(徐正淳) 찬(撰)
작성시기    :
1899 / 광무 3년
형태사항    :
크기: 42.8×25.3cm / 판본: 필사본(筆寫本) / 장정: 선장(線裝) / 수량: 1책(冊) / 판식: 반곽(半郭) 30.7×20.4cm / 인장정보: 藏書閣印
청구기호    :
K2-691
M/F번호    :
MF35-994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조선 말기의 문신 李寅命(1819~1887)의 諡號를 청하기 위해 1899년(광무 3) 2월에 徐正淳(1835~1908)이 지은 諡狀이다.
서지사항
表紙書名은 ‘李公寅命諡狀’이다. 구 표지가 남아 있으며, 서명은 개장된 표지 서명과 같다. 제1면 우측 상단에는 ‘藏書閣印’이 날인되어 있다. 본문은 흑색 필사 인찰공책지에 淨書하였다.
체제 및 내용
이인명조선 철종고종 때의 문신이다. 자는 祈永이고, 본관은 全州이며, 世宗의 다섯째 아들 廣平大君의 15세손이다. 1819년(순조 19) 11월 18일 龍宮縣監 一淵에게서 태어나 9세에 文貞公 穆淵(1785~1854)에게 입양되었다. 1858년(철종 9)생원으로 정시문과에 급제하여 내·외직을 역임하고 관직이 崇政大夫 禮曹判書까지 이르렀다. 1887년(고종 24) 12월 7일에 考終하였다.
이 諡狀은 이인명의 큰아들 啓夏의 부탁을 받아 서정순1899년(광무 3) 2월에 撰述한 것이다. 구성은 여타의 시장과 다르지 않아, ‘가계 - 평생의 이력 - 配位와 子孫 - 삶의 종합적인 평가’의 순서로 짜여 있다. 시장에 따르면 이인명은 가정에서는 남다른 孝行을 하였고, 관리로서는 원칙을 중시하고 일 처리를 公正하게 했으며, 행동이 謹愼하고 淸儉했다고 한다. 효행에 관해서는 1848년(철종 14)에 아버지가 귀양지에서 서울로 移送될 때 陪從하고 겨울이었음에도 義禁府 앞에서 엎드려 떠나지 않은 일, 아버지가 평소에 가까이하지 않던 사람은 高官이거나 자신을 천거한 이라도 가까이하지 않았던 일 등이 제시되어 있다. 관리로서의 업적으로는 1862년(철종 13)경상우도 암행어사로서 晉州民亂을 진압하고 탐관오리를 벌한 일, 청나라에 사신으로 두 번 다녀오면서 기생과 음악을 불러 연회를 즐기거나 遊覽을 하지 않은 일, 監試官으로서 공정하게 科擧를 주관한 일, 1884년(고종 21)고종이 衣服制度를 바꾸려 하자 禮曹判書로서 극력 반대하다가 귀양까지 갔던 일 등이 중요하게 서술되어 있다. 이인명1910년(융희 4) 7월 26일에 ‘孝獻’이라는 시호를 받았다.
특성 및 가치
조선 말기에 문신으로 활동했던 이인명의 삶에 대해 보다 자세히 알 수 있는 자료이다.
참고문헌
高宗實錄
純宗實錄
집필자
이태희

PDF서비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