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경사집설(經史集說)

기본정보

류    :
자부
작성주체    :
찬자미상(撰者未詳)
작성시기    :
간년미상(刊年未詳)
형태사항    :
크기: 27.8×19.8cm / 판본: 목판활자(木板活字) / 장정: 선장(線裝) / 수량: 11권(卷) 11책(冊)(전(全) 15권(卷) 15책(冊)) / 판식: 반곽(半郭) 20.4×15.2cm / 인장정보: 李王家圖書之章 外 1種
청구기호    :
K3-655
M/F번호    :
MF35-1720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중국의 유교 經典과 註疏, 諸子百家書, 史書 및 중국의 여러 학자와 문인들의 문집에 수록되어 있는 어휘와 출처를 유별로 나누어 엮은 일종의 백과사전이다.
서지사항
粗惡한 木活字로 인출된 서적이다. 일설에는 바가지(匏)활자로 언급되기도 하지만 확인하기 어렵다. 각 책 앞표지 이면에 目錄의 일부를 5段으로 필사하였다.
체제 및 내용
본 도서는 조선 후기 민간에서 서적을 간행할 때 주로 이용한 木活字를 사용하여 간행한 대표적인 서적으로 거론된다. 모두 11권 11책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권2, 권3, 권14, 권15가 누락된 零本이다. 정확한 편찬년도와 편찬자는 알 수 없다. 서문과 발문은 없으며 목차와 본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앞표지 뒷면에 그 책에 수록한 大項目 및 小類目이 별도로 필사되어 있다.
본문의 구성은 『事文類聚』 이래 중국이나 조선시대 유서에서 사용된 일반적인 기준을 따라 天道門과 地道門 등으로 나누되 좀 더 다양하여 모두 38門의 대항목으로 분류하였고, 그 아래에 다시 664개의 目으로 분류하여 구성되어 있다. 본서에 인용된 서적은 유교 경전이 가장 많으며, 주자, 정자 등 성리학자 이외에도 이백두보, 한유 등 여러 문인들의 작품도 다양하게 보인다. 수록된 어휘의 출처는 모두 중국에서 편찬된 서적들과 중국학자 및 문인들의 학설만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열람자들의 편의를 위해 664개의 소항목과 인용서적을 음각으로 처리하였다.
특성 및 가치
내용적으로는 중국의 철학서, 역사서, 문학서 등에서 광범위하게 뽑아 놓은 어휘집이기에 각 관련 분야에서 참고할 만한 이용가치가 높다. 또한 조선후기 다양하게 출간된 다른 유서와 비교해 볼 수 있는 자료이기도 하다.
집필자
김근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