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공과신격(功過新格)

기본정보

류    :
자부
작성주체    :
권중현(權重顯) 편(編)
작성시기    :
1905 / 광무 9년
형태사항    :
크기: 27.8×18.0cm / 판본: 목판본(木板本) / 장정: 선장(線裝) / 수량: 3권(卷) 1책(冊) / 판식: 반곽(半郭) 19.5×13.2cm / 인장정보: 李王家圖書之章
청구기호    :
K3-609
M/F번호    :
MF35-2174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1905년(光武 9) 權重顯(1854~1934)이 呂洞賓의 『功過格』을 바탕으로 편찬한 도교적 성격의 勸善書이다.
체제 및 내용
본 도서는 상·중·하 3권으로 구성되어 있다. 권두에 金炳淳, 金重培, 李承日의 서문, 그리고 저자의 自序가 있다. 이어서 목록과 범례가 있다. 범례에 따르면 본 도서는 呂洞賓의 저술로 알려진 『功過格』의 내용을 가감하여 편찬한 것이다. 『공과격』의 내용은 일상생활에서 실천 가능한 수많은 선행과 악행을 功과 過로 계량하여 환산한 것이다. 저자는 『공과격』 외에도 四書 및 性理書, 그리고 『玉定金科』, 『覺世八鑑』 등의 도교서를 참조하여 본 도서를 편찬하였다.
본 도서의 권상에 수록된 報應必驗論, 功過打算例, 行賞定式, 行罰定式, 賞罰總論, 爲善捷徑, 袁了凡立命編 등은 일상생활에서 본 도서를 이용하는 방법을 알려주는 총론에 해당한다. 권중에 事親, 兄弟, 家室, 臨卑, 御下, 事上, 治心, 持身, 出言, 應事, 권하에 接人, 事神, 處官, 推恩, 惜字, 戒色 등 총 16章으로 구성되어 있다. 각 장은 功例와 過例로 구분되어 있는 데, 일상생활에서 행하는 선행과 악행을 각기 1부터 1000에 이르는 공과 과로 환산하여 독자 스스로 계량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본 도서를 언해한 『공과신격언해』도 별본으로 전한다.
특성 및 가치
본 도서와 같은 『功過格』類의 勸善書는 권선징악을 통해 일상생활의 규범을 제시하고 도덕적 수양과 반성의 바탕으로 삼으려는 목적에서 편찬되었다. 이러한 책을 바탕으로 한 공과격 신앙은 明淸代에 크게 유행하였으며 우리나라에서는 19세기 무렵부터 널리 전파되었다. 崔漢綺는 『人政』에서 『공과격』 류의 유행에 대해 우려를 표하였는데, 본 도서는 19세기 민간에 유행한 도교신앙의 성격을 잘 보여준다.
참고문헌
經農 權重顯의 『功過神格』과 道敎倫理」, 양은용, 『韓國宗敎史硏究』 6, 한국종교사학회, 1996.
최혜영, 「道敎와 民衆論理思想의 硏究 : 『功過新格』에 나타난 倫理意識의 分析」, 한국정신문화연구원 한국학대학원 석사학위논문, 1990.
집필자
장유승

PDF서비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