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종부시낭청선생안(宗簿寺郞廳先生案)

기본정보

류    :
사부
작성주체    :
종부시(宗簿寺) 편(編)
작성시기    :
1865 / 고종 2년
형태사항    :
크기: 41.0×29.2cm / 판본: 필사본(筆寫本) / 장정: 선장(線裝) / 수량: 1책(冊) / 판식: 반곽(半郭) 35.4×25.0cm / 인장정보: 奉謨堂印
청구기호    :
K2-593
M/F번호    :
MF35-667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1794년(정조 18)부터 1864년(고종 1)까지 宗簿寺 소속 역대 관원의 명단을 기록한 책이다.
서지사항
본문은 6行 4段으로 구획된 朱紅印札空冊紙에 필사되어 있다. 내용은 1794~1864년(정조 18~고종 1)까지 宗簿寺 郞廳을 지낸 관원 명단을 기재한 것이다. 권말에 1865년(고종 2)에 작성한 追記가 수록되어 있어 필사 시기는 1865년으로 비정할 수 있다.
체제 및 내용
宗簿寺는 璿源譜牒을 편집하고 기록하며 국왕 종친의 비리를 규찰하는 임무를 관장하던 관서로, 1401년(태종 1)에 설치되었다가 1864년종친부에 合屬되었다. 소속 관직은 都提調 2인, 提調 2인, 1인, 僉正 1인, 主簿 1인, 直長 1인으로 구성된다. 본 도서는 이 가운데 이하 관직 역임자의 명단을 정리한 책이다.
본 도서는 정조 대 후반부터 1864년 종부시종친부에 합속될 때까지의 인물을 대상으로 하였는데, 1794년(정조 18) 9월 4일 政事에서 종부시 정에 제수된 崔景岳(1727~1804)을 시작으로 1864년 역시 종부시 정에 제수된 張世容까지 수록하였다.
각 면을 모두 4단으로 나누어 1단에는 관직명과 성명을 기록하고, 2단에는 字와 생년을 기록하였으며, 3단에는 본관을, 4단에는 해당 관직에 제수된 시기와 다른 관직으로 옮긴 시기 등을 명시하였다. 두 번 이상 동일 관직에 제수되어 재직한 경우에는 상단에 ‘重來’라고 기록하거나, 인적 사항란에 ‘疊’으로 기록하였다. 명단 마지막에 직장을 역임한 洪在陽을 추기로 부기하였다.
명단에 이어 발문에 해당되는 글이 있다. 이 글은 본 도서가 완성된 후인 1865년(고종 2) 2월에 追記된 것으로, 찬자는 알 수 없다. 종부시종친부에 합속된 사실과 소속 관직에 대한 개략적인 설명 및 본 도서의 작성 과정이 간단하게 언급되었다. 이에 따르면, 본래 종부시에 보관된 선생안이 있었으며, 그 외에 2건의 선생안이 더 있어 이를 합쳐서 1책으로 했음을 밝혔다.
특성 및 가치
본 도서는 종부시1864년에 합속되면서 기존에 있던 선생안을 모아 새롭게 작성한 책이다. 이때의 조치는 흥선대원군의 주도로 이루어진 것으로, 종친의 정치적 역할 강화를 목적으로 한 것이다. 결국 본 도서는 종친부의 역할을 재확립하려는 의도에서 간행된 것으로 파악된다. 본 도서를 통해 조선 후기 종부시의 관원 구성을 파악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해당 관직이 관료 사회에서 차지하는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
집필자
이근호

PDF서비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