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자입력기

자료열람

고서

존화록(尊華錄)

기본정보

류    :
사부
작성주체    :
송병직(宋秉稷) 편(編)
작성시기    :
1900 / 광무 4년
형태사항    :
크기: 32.7×21.8cm / 판본: 목활자본(木活字本) / 장정: 선장(線裝) / 수량: 6권(卷) 3책(冊) / 판식: 반곽(半郭) 23.2×16.8cm / 인장정보: 李王家圖書之章
청구기호    :
K2-464
M/F번호    :
MF35-1220
소장정보    :
한국학중앙연구원 장서각

상세정보
범례
  • 인명
  • 관직명
  • 나라명
  • 건물명
  • 관청명
  • 지명
  • 연도
  • 문헌명
  • 기관

정의
1900년(광무 4) 宋秉稷이 尊華攘夷와 斥邪衛正을 위해 儒道의 진흥과 교화에 관계되는 儀式事實 및 기타 문서들을 모아 간행한 책이다.
서지사항
印書體 木活字로 간행된 판본이다. 表紙書名, 版心題, 書根題는 모두 ‘尊華錄’이다. 표지 서명 하단에 冊次가 ‘一·二·三’으로 표시되어 있다. 卷末에 실린 “崇禎五庚子 剝之哉生明德水李復永書”라는 발문 기록을 통해 본서가 1900년에 간행되었음을 알 수 있다. 앞표지 面紙에 ‘恩津宋秉稷畢’이라는 筆寫記가 있다. 제1면 우측 상단에는 ‘李王家圖書之章’이 날인되어 있다.
체제 및 내용
권두에는 1899년(광무 3) 崔益鉉이 쓴 서문과 1900년洪承運·李佐承이 쓴 서문이 있으며, 이어 범례가 있다. 최익현은 서문에서 이 책의 간행 목적을 ‘儒道’를 지키기 위한 것으로 규정하고, 송병선송시열의 뜻을 이어 『존화록』을 배포하려 한 노력을 높이 평가하였다. 범례에는 중화의 근본이 太學에 있음을 밝히고 있는데, 이 책에서 태학에 관한 내용을 앞에 기록하고 있는 것은 이러한 취지에 부합된다.
권1은 建學·文廟·學舍·享祀·聖賢位次·從祀東賢으로 구성되어 성균관에 대한 것과 배향할 성현을 기록하고 있다. 권2에는 성균관의 예악 및 성균관에서 있었던 大射·養老 등의 주요 행사, 儒疏·捲堂(동맹 휴학) 등에 대한 내용이 실려 있다. 권3에는 明倫堂記와 大報壇을 설치할 때의 축문, 대보단을 복설하자는 任憲晦의 상소문 등으로 구성되었다. 권4~6은 西學을 비판한 내용과 의병을 일으킬 것을 호소한 격문 등이 주류를 이루고 있으며, 권말에는 奇宇萬·尹錫鳳의 발문이 있다.
특성 및 가치
서양의 세력이 점차로 밀려드는 격동기에 처하여 존화사상과 위정척사사상으로 나라를 지키려 했던 지식인의 고뇌가 담겨 있으며, 한말의 사상사와 의병 연구에 도움이 된다.
집필자
이민원

PDF서비스

목록